Tag "스타워즈"

대중에게 공개된 첫 번째 스타워즈 에피소드이자 스토리상에서는 4번째 에피소드인 (이제는 5번째가 되어버렸지만…) “새로운 희망 (A New Hope)의 오프닝에서 레아공주는  “Rogue One”에서 많은 저항군 스파이들의 희생을 치루고 손에 넣은 “죽음의 별”의 설계도를 R2D2를 탈출선에 넣어서 적출하게되고, 이것은 은하계에 균형을 가져올 단초가 된다…  바로 이 오프닝… Episode IV: A New Hope It is a period of […]

Read More

그러니까 이것은  2009년 말의 이야기… 초등학교 이후 처음 접하게 된 레고인 Lego 7748 Corporate Alliance Tank Droid에 대한 포스팅이다… 첫 인상부터 말하자면 이 모델은 정말 못생겼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제품이 나에게 의미있는 건, 초등학교이후 처음으로 접하게 된 제품이기 때문… 줄어가는 나의 통장잔고를 생각하면 절대로 만나지 말았어야 할 제품인 것 같기도 하고… 그때 당시 분당 어딘가에서 방황하던 […]

Read More

기회가 있을 때마다 누누히 말하지만 내가 스타워즈에서 가장 멋있다고 생각하는 기체를 뽑으라면… 저항군의 X윙(X-Wing: 이 중 루크 스카이워커의 기체는 Red-Five), 다스베이더의 타이파이터(Darth Vader’s Tie Fighter), 그리고 핸솔로의 밀레니엄 팔콘이다 (Han Solo’s Millennium Falcon)이다. 당연히 레고에서도 이 기체들을 모두 제품화하였고, 많은 인기를 얻는데 성공하였다. 특히, 그 중 Full Size Millennium Falcon(10179)은 스타워즈 레고 시리즈 중에서도 가장 크고 고가의 제품으로 […]

Read More

X-Wing은 내가 스터워즈에서 가장 사랑하는 3개의 기체 중 하나이다. (다른 두개는 밀레니엄 팔콘과 타이어드벤스) 당연히 레고에서도 X-Wing의 엄청나게 많은 버젼이 나왔는데 이것은 그 중에 가장 작은 부류에 속하는 Lego Star Wars 30051 Mini X-Wing Fighter… 61피스밖에 안되는지라 늘 가방에 넣어 가지고 다니다가, 예전에 홍대의 한 까페에서 만들던 사진들을 포스팅 해 본다. 두둥!!! 미니모델이라 포장이 종이상자가 아닌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