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중식"

제주도 4일차… 정말 뭐든지 씹어먹을것 같은 보기와는 다르게 갑각류 알러지가 있는 우성이형과 헤어진 다음날, 홍성현이라는 놈은 기다렸다는 듯 나를 ‘게짬뽕’을 판매하는 중식당으로 안내했다… 사실 나는 게를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다… 정확하게는 남이 잘 발라준 게는 정말 좋아하는 편이나, 게를 먹는데서 오는 그 번잡함과 귀찮음이 게의 맛에 대한 욕망을 넘어서지 못한다… 그런 의미에서 랍스터는 얼마나 간단한 음식인가??? […]

Read More

2015년의 11월이 마무리 될 무렵 인터넷에 꽤 흥한 유명 일간지 사설이 있다… 그 제목하여 ‘간장 두 종지’… (해당 사설을 보기 위해서는 여기를 클릭!!!)  우선 이 포스팅을 시작하기 전에 미리 여러분께 양해를 구한다… 왜냐하면 난 이 주요일간지가 어디인지 밝힐 수 없다… ‘동아’ ‘중앙’ ‘경향’ ‘한겨례’는 아니다… 어쨌든 이 사설은 인터넷에서 큰 반향을 일으켰고, 지난 한달 꽤 […]

Read More

솔로몬 군도에는 정말 먹을게 그다지 없다. 나도 어디를 가든지 현지식을 시도해 보려고 노력하는 편인데… 이곳은 그런게 없다… 그래서 그런지 한가지 신기한 사실을 발견했는데, 여기 사람들은 아무 음식이나 참 맛있게 잘 먹는다는 사실 (성급한 일반화의 오류)…  내가 만난 솔로몬 군도 사람들은 한국음식도, 일본음식도, 유럽음식도 전혀 위화감 없이 참 잘 먹는다. 사실 이렇게 개발도상국에서 먹부림 하면서 즐기는 이야기를 […]

Read More